한반도의 시작, 땅끝해남

대한민국이 시작되는 곳
새로운 희망이 시작되는 해남군

달마도솔

산 정상 하늘길 - 달마산 도솔암
주소해남군 송지면 마봉리 산87-1
문의문화예술과 문화재팀/ 061-530-5227/ 관광안내: 061-532-1330 / 061-530-5915  
관광안내  
 

소개

도솔암은 달마산 12암자중 유일하게 복원된 암자로 신증동국여지승람의 기록으로 볼 때 통일신라 말 당대의 고승 화엄조사인 의상대사께서 창건한 천년의 기도 도량으로 알려져 있다. 달마산 미황사를 창건한   의조화상께서도 미황사를 창건하기 전 도솔암에서 수행정진 하셨던 곳으로 역사적으로 의미 있는 암자이다.
그 후에도 여러 스님들께서도 기도 정진하였던 도솔암은 정유재란당시 불에 타 흔적만 남이있던 곳을  30년 전 부터 여러 차례 많은 스님들께서 복원하고자 하였으나 인연이 되지 않아 불사의 뜻을 이루지 못하였고, 생불로 알려진 <곡성 성륜사 조실 청화대종사> 께서도 한때 수행 정진 하였다고 전해온다.
이후 2002년 6월 8일 오대산 월정사에 계셨던 현 주지<법조>스님이 연속 3일간 선몽의 꿈을 꾸고  찾아와 도솔암 터를 보시고 해몽한 후 32일 만에 단청까지 복원 중창했다고 전해온다.
이렇게 짧은 기간에 1800장의 흙 기와를 손수 들어 올린 뜻있는  많은 분들의 정성과 공력도 함께 들어있는 도솔암은 2006년 조계산 송광사 주지스님이신 현봉 큰 스님을 <증명법사>로 하여 낙성식을 가졌다
도솔암이 위치 한 곳은  달마산의 가장 정상부로 석축을 쌓아올려 평평하게 만든 곳에 자리 잡고 있어  마치 견고한 요새와도 같으며 주변 풍광이 워낙 수려해  일출과 일몰 및 서남해의 다도해를 감상할 수 있고  마치 구름 속에 떠있는 듯 한 느낌을 주어 달마산의 새로운 선경의 세계로 빠져들게  한다

도솔암에서 50m쯤 아래에는 일 년 내내 물이 마르지 않는 용담 샘 있는데 용이 승천했다는 설화가 전해 내려온다.
그리고 풍광이 뛰어나  각종 드라마(추노, 각시탈,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등) 및 CF촬영지로도 각광을 받고 있다.

문화재 정보

문화재 정보 - 종목, 명칭, 분류, 수량/면적, 지정일, 소재지, 시대, 소유자, 관리자의 정보를 제공하는 표
지정일   소재지 해남군 송지면 마봉리 61-1
명칭 산 정상 하늘길 - 달마산 도솔암 시대  
유형 유적건조물  /  종교신앙 소유자  
수량/면적   관리자 문화예술과 문화재팀/ 061-530-5227/ 관광안내: 061-532-1330 / 061-530-5915
확대 축소
공공누리 마크(출처표시-상업적 이용금지-변경금지)
"공공누리" 출처표시-상업적 이용금지-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.
  • 담당부서 담당자 문의전화
  • 최종수정일2019-02-22

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어느 정도 만족하셨습니까?

만족도 조사